11to611to6 실전형 섹스매거진 11to6

상위커널링구스에서의 자세

상위자세에서 커널링구스를 받으려고 하면 일단 3~5분이상의 애무시간을 거쳐야 흥분이 쉽게 일어난다는 점을 확인해두시구요, 이 시간이상으로 있기 위해서는 남성과 여성 둘다 서로 불편함이 적어야합니다.

당연히 기댈 물건이 주위에 있으면 좋구요, 여성은 남성의 가슴이나 쇄골 위에 앉으면 안됩니다. 남성이 목을 일으켜 애무를 해야하기때문에 부담이 꽤 크거든요.

여성이 바닥을 지지로 하고 살짝 일으켜 앉는 편이 좋습니다. 남성은 여성의 엉덩이나 허벅지를 두 팔로 지지한 상태에서 입술과 혀의 움직임으로 애무를 해주면 됩니다.

여성파트너의 경우 남성의 목이나 머리를 끌어당겨 자신의 성기쪽으로 붙들어주면, 남성의 목 부담도 줄어들고, 자신이 흥분했다는 것을 알려줘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키는 역할도 합니다.

여담이지만, 모양은 저와 정상위로 섹스할때, 억지로 상체를 일으켜 계속 제 얼굴과 가깝게 있으려고 하는데, 그 모습이 그렇게 사랑스럽고 흥분될 수밖에 없습니다. 능동적인 움직임이란 단지 하체의 리듬에 맞춰 움직이는것만이 아니라는 것을 알아주시기 바래요.





손으로 배를 누른 상태에서 중지나 검지를 사용해 위로 끌어올리듯 힘을 주면, 자연스럽게 클리토리스후드(덮개)가 올라가며 클리토리스가 노출이 됩니다. 그러면 파트너가 아무 제약이 없이 마음대로 혀를 이용해 애무를 하고, 보다 자극도 직접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겠죠.

단, 이 자세에서 애무를 효과적으로 하기 위해서는 혀의 위치가 처음부터 질입구에서 약간 위쪽으로 올라가있어야 합니다. 아래쪽에 있는 경우에는 혀끝과 뒤쪽으로만 하기 때문에 제대로 된 움직임을 보이기 힘이들죠.

그리고 깔끔한 면도는 기본입니다. 여성의 음순은 여린 부분이라 스크래치등에 의해 상처나기가 쉽고 부어오를 수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창을 닫으려면 ESC키를 누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