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린이들을 위한 실전테크닉 요약집(하)

본 방화범테크닉은 그야말로 갓 연애와 섹스를 시작한 남성에게 어느정도 도움이 되는 지침들을 정리한 것입니다. 이래뵈도 내가 섹스좀 했는데! 라고 하는 이들에게는 별 도움이 안되니 그냥 아, 그렇구나~ 하고 영혼없는 목소리로 스킵하도록 합니다.



4교시 “바스트A”

「가슴이 큰 여성」




가슴을 애무하는 방법은 상대에 따라 달라져야 합니다. 가슴이 풍만한 여성과 약간 부풀어 올라와 있을 뿐인 여성은 당연히 애무하는 방법도 달라지겠죠.

심리학적으로 보면, 가슴이 어느정도 풍만한 여성은 그 풍만한 가슴을 봐줬으면 하며 은연중 자랑하고 싶은 충동을 느낀다고 합니다. 젖가슴은 여성만의 특징이므로 남보다 큰 젖가슴을 가진 자신이 보다 ‘여성스럽다’ 고 믿는 것이죠.

반대로 작은 가슴을 가진 여성은 자신이 여자로서의 매력이 모자란다고 생각하는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의학적으로 가슴이 큰 여성과 작은 여성을 비교해볼 때 어느 쪽이 보다 여성적이라고 단언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인간의 섹스라이프란 그러한 과학적인 요소만으로는 측정할 수 없다는 점에서 어렵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즐겁기도 한 것입니다.

앞에서 말한 것과 같이 가슴이 큰 여성은 자신의 매력 중의 하나가 풍만한 가슴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므로 그 큰 가슴을 집중적으로 공격받는 것을 좋아합니다. 어중간한 애무는 오히려 역효과입니다. 왜냐하면 가슴을 격렬하게 애무할수록 자신의 여자다움을 인정받고 있다는 생각으로 남자를 사로잡은 자신의 매력에 만족하는 것입니다.

그러한 이유로 어중간한 애무는 여자로서의 매력을 인정받지 않았다는 것이 될 수도 있으므로 엑스터시도 반감하게 된다는 통계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가슴이 큰 여성에게는 처음에는 부드럽게 새의 깃털로 문지르듯이 양손으로 가만히 만진 다음, 천천히 돌리면서 서서히 스피디하게 힘을 줍니다. 이때 좀더 빨리 흥분시키고 싶으면 가슴을 칭찬하는 말을 여자의 귀에 대고 속삭입니다. “마시멜로처럼 하얗고 말랑말랑하구나” “너의 가슴 정말 큰데? 옷 입으면 오히려 작아 보이나 봐” 등등. 멋진 말을 하려고 고민할 필요는 없습니다.
이런 경우 단도직입적인 표현을 하는 것을 여자는 좋아합니다.

입술이나 혀로 애무할 때도 반드시 유두를 중심으로 느슨한 원을 그리듯이 하여 그 원을 점점 넓혀갑니다. 때때로 쉬면서 유두를 가볍게 깨물어봅니다. 그때 그녀가 가볍게 신음을 내면 좀더 강하게 깨물어 봅시다. 가슴이 큰 여성은 유두를 자극해도 그다지 효과가 없습니다. 우선 그 풍만한 가슴 전체를 공략해야 합니다.
그녀는 자신의 풍만한 가슴이 당신에게 사랑받고 있다는 만족감으로 강한 엑스터시를 느끼게 될 것입니다.


 

5교시 “바스트 B”

「가슴이 작은 여성」

 
 



앞에서 말한 것처럼 가슴이 작은 여성은, 여자로서의 매력이 부족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가슴 전체의 애무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습니다. 풍만한 가슴을 가진 여성과 마찬가지로 긴 시간을 소비하면 가슴이 작은 여성은 자신의 약점을 드러내 놓은 것 같아서 여자의 예민한 감정을 다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이런 타입은 유두를 중심으로 공략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슴에 자신이 없는 여성이라도 유두는 가슴이 큰 여성과 차이가 없어요. 

여성은 아이를 낳아 모유를 먹이기 위한 몸의 구조를 가지고 있으므로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모두 입에 들어갈 만한 크기의 유두를 가지고 있습니다. 유두를 처음 애무할 때는 가볍게 가슴을 주무른 다음 곧바로 입에 넣고 갓난아기가 하듯이 빠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하면 가슴이 작은 여성은 자신의 모성본능을 불러일으켜 가슴에 대한 콤플렉스를 잊게 됩니다.


“젖이 잘 안나오는데?” 라는 식의 농담 섞인 말을 속삭이는 것도, 그녀를 웃게 하여 콤플렉스로부터 해방시키는 데에 효과적…음…(2018년에는 그렇게 적었지만 지금은 잘 모르겠음, 이건 판단에 맡기겠습니다..)

그녀가 쾌감으로 조금씩 몸을 비틀기 시작하면 혀를 사용합니다. 혀를 사용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기본은 상하좌우로 움직이는 것, 맞대어 문지르는 것, 그리고 핥는 것이 있습니다. 유두 주위에 혀끝으로 원을 그리면서 유두에도 마찬가지로 합니다. 상하좌우로 혀를 크게 움직여도 좋습니다. 흥분하여 앵두처럼 충혈된 유두는 팽팽해져서 탄력 있게 흔들립니다.

유두를 충분히 애무한 다음에는 서서히 가슴 전체를 주무르기 시작합니다. 그녀는 이미 자신의 가슴이 작다는 것에 별로 거부감을 느끼지 않게 되어 있을 것입니다. 그래도 이런 타입의 여성은 너무 길게 바스트를 애무하면 쾌감에 몸부림치는 것 같다가도 갑자기 “젖꼭지 빨아 줘” 라고 요구합니다.

유두도 개인에 따라서 좌우 어느 한쪽이 민감합니다. “어느 쪽이 좋아?” 라고 가볍게 물은 다음 그녀가 말한 쪽을 입안에 넣고 이번에는 살짝 깨물어 봅니다. 앗, 하는 소리와 함께 그녀는 몸을 뒤로 젖힐 것입니다. 그곳에다 위아래 이를 좌우로 움직여 봅니다. 치아의 높낮이에 따라 유두에 미세한 울림을 전하게 되는데, 아주 민감한 여자는 이것만으로 오르가즘에 달하는 경우도 있을 정도입니다. (절대 깨물라는 이야기가 아님) 다음으로 위아래의 이로 가볍게 물면서 혀끝을 좌우로 움직여 유두의 끝에 자극을 줍니다.

바스트가 작은 여자에게는 이렇게 유두를 리드미컬하게 애무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5교시 “허리”

「허리도 성감대이다」

유방은 피하지방이 많기 때문에 신경 감각은 그다지 예민하지는 않습니다. 세게 잡아도 그다지 아픔을 느끼지 않죠. 그러나 옆구리 부근은 피하지방이 적어 너무 강한 자극을 주면 쾌감보다는 고통을 느끼게 됩니다. 그녀를 즐겁게 하기 위해서는 이렇게 민감한 부분과 둔한 부분을 요령껏 구분해서 다루어야 하므로 옆구리를 무시해서는 안되겠습니다.

테크닉이 좋은 남자라도 애무는 자기본위로 하기 십상입니다. 그녀의 바스트 성감이 강하다고 생각되면 바스트만을 애무하고 섹스하려 합니다. 이것은 너무 무성의하죠. 여자의 몸은 발끝에서 머리끝까지 모두가 성감대인 것을 알아야 합니다.

여성은 그가 자신의 전신을 사랑해주기 바랍니다. 그것을 모르고 섹스만을 원하여 침대에 들어가도 의례적인 키스와 가슴 애무, 삽입, 그 다음도 혼자서 즐긴다면 당신이 사랑하는 그녀에게 미움을 사게 될지도 모릅니다. 가슴 애무에 있어서 그녀의 전신을 애지중지하듯이 사랑하는 것이 제1조건입니다.

여성의 가슴을 애무하던 입술을 겨드랑이 아래쪽으로 끌고 가고, 더욱더 아래로 내려갑니다. 간지러운 듯한 쾌감은 여자의 하얀 겨드랑이를 경련시킵니다. 이런 이유는 그녀가 아직 바스트 옆쪽의 애무에는 익숙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입술을 허리 근처까지 내린 다음에는 다시 U턴하여 바스트로 되돌아갑니다. 바스트의 부풀어 오른 부분을 충분히 애무한 후에 늑골의 최상부 즉 목에 가까운 부분으로 입술을 끌고 간 다음, 이번에는 반대편 옆구리 쪽으로 내려갑니다. 이런 애무를 한두번 반복하고 나서 혀끝으로 하는 애무로 바꿉니다.

왜 처음부터 혀끝으로 하지 않는가 하면 경험이 별로 없는 여성이나 아직 충분히 몸이 달아오르지 않은 경우, 침이 묻은 혀로 옆구리를 핥으면 기분이 나빠져 모처럼의 무드를 무너뜨려 버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일단 한번 입술이 지나가면 대부분 그 감촉에 익숙해지기 때문에 기분 나뿐 감촉은 쾌감으로 바뀝니다. 이점이 바로 여체의 신비인 것입니다.

혀끝을 떨거나 지그재그 행진을 하면서 다시 늑골의 최상부 쪽으로 갑니다. 그러면서도 그녀의 격한 숨결이 하얗고 우아한 가슴을 울렁이게 하고 있는 것을 곁눈으로 볼 수 있을 정도의 여유를 갖기 바랍니다.

혀를 사용할 때에는 끝이 약간 닿을 정도로 하는 것이 포인트입니다. 이렇게 바스트를 중심으로 포물선을 그리듯이 하면 여성에게 또 다른 신선한 기쁨을 맛보게 할 수 있습니다.






기본적인 애무법은 여기까지입니다. 일단 연습하고 그 다음 단계에 도전합시다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더이상 외로움에 지쳐있지 마세요

열한시 커뮤니티는 당신의 밤과 새벽을 응원합니다

열한시 커뮤니티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과 릴레이션쉽을 존중하며 적극적인 상호관계에 대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회원가입

• 메이드 바이 이태리장인 올라이츠 리저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