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to611to6 실전형 섹스매거진 11to6

시오후키 직전의 핑거링

정확하게 말하자면 시오후키에 다다른 순간부터, 분출하고 있는동안에 이르기까지의 과정에서 핑거링을 어떻게 하는것이 좋은가에 대한 부분인데 사실 이때는 어차피 나오고 있는 과정에서 크게 중요하다는 느낌은 아닙니다..

먼저 이전의 작성글 : [쾌감 100%+ 높여주는 진동테크닉] 을 먼저 읽어 선행해놓는것을 추천합니다



매번 강조하지만 ‘시오후키를 한다고 해서’ 여성이 미칠듯이 좋아한다? 는 그런 느낌은 아닙니다. 배뇨감에 따른 쾌감이 어느정도 있을 수는 있겠지만, 그것이 오르가즘과 연결되어 있다는 근거는 없습니다.

그러니 이런 부분에 대해 남성이든 여성이든 집착을 할 필요는 없을거라 생각해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창을 닫으려면 ESC키를 누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