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to611to6 실전형 섹스매거진 11to6

첫번째 시오후키 이후 요약 포인트

처음 사정을 유도하고 난 뒤에는 다소 여유가 생깁니다. 적당한 자극에도 금새 움찔거리게 되며, 강도를 올리게 되면 이내 사정자극 직전까지 도달하게 됩니다.

그렇게 본다면 이후 시오후키를 진행하기 위해서 다소 강도를 높여나가는 것도 괜찮다는 생각을 할 수 있겠죠! 물론 풀파워는 좀… 그렇구요


간략하게 말해서

1. 손가락을 넣은 후에 좌우운동은 아닙니다. 상하운동이 맞습니다.

2. 사이즈가 불가능하지 않다면 손가락하나보다는 두개가 더 힘을 받쳐줍니다.

3. 팔힘을 사용하면 빨리 지칩니다. 그러면 타이밍을 놓치게 되니 여러모로 좋지 않아요. 손목의 스냅과 탄력을 이용합니다.

4. 손톱은 반드시 짧게 깎고 다듬어놓습니다.

5. 처음부터 빨리 할 필요는 없어요. 영상에서는 빨리 진행하지만, 이미 한번 하고 난 뒤 결과입니다.





댓글 (2)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창을 닫으려면 ESC키를 누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