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to611to6 실전형 섹스매거진 11to6

페더터치 디테일


페더터치란 단어는 MR.Adam이 제일 처음 명명했습니다.

미국 LA에서 마사지 테크니션 자격을 취득한 후, 동양의 신비적인 마사지사로 인기를 얻으면서 할리우드 여배우로까지 고객층을 넓혔던 MR.Adam. 그는 마사지를 통해 여성의 몸과 접촉할 기회가 많았던 탓에, 여성이 민감하게 반응하는 몇 곳이 있다는 것을 발견해 냈습니다.

그 중에서도 성적인 반응과 연관 깊은 성감대를 발견했죠. 이 성감대만을 위한 특별마사지를 개발, 자신의 여자친구와 다른 여성들을 대상으로 실습을 거듭한 끝에 독자적인 성감마사지를 개발했습니다.

이 연구성과의 최고 결정타가 바로 ‘페더터치’와 ‘U스팟’이죠. (U스팟은 다음 포스팅에서 따로 적어 보도록 할게요)

지금까지 천 명이 넘는 여성들을 천국으로 인도했다는 두 가지의 기술중 하나인 페더터치에 대해 상세하게 알아보겠습니다. 



MR.ADAM이 개발한 첫 번째 테크닉인 ‘페더터치’. 페더는 새의 깃털을 의미하는 영어 단어입니다. 즉 손끝으로 깃털처럼 미묘한 움직임을 재현해내 여성의 몸을 애무하는 것이 방법이의 주체죠. 

우선 오른손으로 자신의 왼쪽 팔을 평소처럼 만져 볼까요? 특별히 느껴지는 기분이 없을 것입니다. 그러면 다음으로 주발을 가볍게 거꾸로 잡는 듯한 손모양을 하고 다시 한번 같은 곳을 살짝 만져 보세요. 이번에는 틀림없이 뭔가 다른 감각이 느껴져 올 것입니다. 

주발을 가볍게 거꾸로 쥔 듯한 손모양이 페더터치의 기본자세로, 이때의 감각이 여성을 절정으로 이끄는 원천이 됩니다. 

연습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

페더터치 애무의 예시

가. 우선 옷을 다 벗은 여성을 침대에 눕게 한다 

나. 눈가리개를 하거나 수건을 얹어 시선을 차단시킨다

다. 분위기 있는 음악을 틀어주면 여성이 더욱 편안함을 느끼게 된다 

라. 아로마오일을 몸 전체에 듬뿍 발라나간다. 오일은 피부와 피부가 접촉할 때 문자그대로 윤활유 역할을 해주기 때문에 성에너지의 순환을 좋게 해줄 뿐만 아니라, 보다 느끼기 쉽도록 해주는 역할을 한다

마. 이렇게 기본준비가 끝났으면 본격적으로 페더터치를 시작한다  

마-1. 우선 등부터 시작한다. 손은 앞서 소개했듯이 주발을 거꾸로 잡은 듯한 모양으로 천천히 손을 뻗어나간다
마-2. 손모양을 일정하게 하고 나선모양을 그려나가면서 여성의 피부와 닿을둥말둥 터치하며 움직인다 
(요령은 초속 3cm의 스피드. 너무 빠르지도 않고 너무 느리지도 않게 속도를 조절하는 게 중요합니다.)
마-3. 등에서 시작해 서서히 엉덩이쪽으로 손을 이동시키면 이미 기분이 고조된 여성은 엉덩이 사이에 손만 살짝 얹어놓아도 혼자서 허리를 비비꼬게 될 것이다. 
마-4. 여기에서 더욱 아래로 아래로 내려가서, 무릎 뒤편으로 손을 이동시킨다.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무릎 뒤는 상당히 감도가 좋은 스팟입니다.)
마-5. 이번에는 여성을 반듯이 눕게 한 후, 목줄기, 유두와 유두 주변을 마사지해 나간다. 유방 주변에 손을 뻗어 가끔 손끝이 유두에 닿도록 움직이면 한층 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마-6. 이렇게 해서 허리와 배 주변으로 내려가면서 서서히 여성의 성기쪽으로 향해 간다. 

11to6.com


페더터치는 애무스킬이기 때문에 성기쪽으로 진행할수록 효과가 반감되는 단점이 있습니다. 아무래도 지스팟이나 클리토리스처럼 적정량 이상의 자극을 주어야 하는 애무에는 부족한 감이 있을 수 있다는거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이 창을 닫으려면 ESC키를 누르세요